메뉴 건너뛰기

Maeripinside

CULTUR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950PCYC_02.jpg

 

이탈리아 디자인과 스위스 기술력의 완벽한 결합으로 유명한 브랜드 파네라이가 바다를 향한 브랜드의 열정과 클래식 요트 세계와 맺어온 오랜 역사를 기념하기 위한

 

스페셜 컬렉션 루미노르 1950 PCYC’를 출시했다.

 

루미노르 1950 PCYC’는 올해 13주년을 맞이한 파네라이 클래식 요트 챌린지(Panerai Classic Yachts Challenge)를 기념해 특별 제작 된 컬렉션으로 세 가지 모델 모두

 

파네라이와 클래식 요트 세계의 오랜 관계를 표현하는 디테일이 새겨져 있다. 케이스백에는 파네라이의 브랜드 대사 역할을 하는 버뮤다 케치 요트인 에일린(Eilean)에서

 

영감을 받은 빈티지 클래식 요트와 ‘PANERAI CLASSIC YACHTS CHALLENGE’ 문구가 새겨져 있으며, 6시 방향에는 PCYC 로고가 프린트 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47mm 사이즈의 파네라이가 새롭게 선보이는 레가타 카운트다운 기능이 추가된 루미노르 1950 PCYC 레가타 3 데이즈 크로노 플라이백 오토매틱 티타니오 47mm’

 

실제 파네라이 클래식 요트 챌린지 경기에서 착용되는 모델로 시계 애호가들은 물론 요트 애호가들의 관심을 받는 모델이다.

 

44mm사이즈의 루미노르 1950 PCYC 3데이즈 크로노 플라이백 오토매틱 아치아이오 44mm’은 베이지 컬러의 인덱스로 포인트를 준 블랙 다이얼과 베이지 아워 마커와

 

블루 디테일로 장식된 아이보리 컬러 다이얼의 두 가지 모델로 구성되어있다.

 

 

1950PCYC_03.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 럭셔리한 욕실은 어떤 모습일까요? file anonymous 2017.10.15 42
44 세계적인 건축가 '파트리치아 우르퀴올라'가 설계한 오피치네 파네라이 국내 네 번째 부티크는 어떤 모습? file anonymous 2017.09.29 31
43 가을 남자를 위한 파네라이 ‘그린다이얼 부티크 스페셜 에디션’ 3종 출시 file anonymous 2017.09.12 29
» 파네라이, 파네라이 클래식 요트 챌린지 기념으로 특별 제작된 알홈다운 모습 감상해보시죠 file anonymous 2017.08.10 60
41 행복지수 1위 덴마크 사람들의 비결인 Hygge file anonymous 2017.08.09 22
40 몽블랑, 지루했던 디자인 버리고 레이싱 정신은 담은 역동적인 몽블랑 타임워커 컬렉션 공개 file anonymous 2017.08.01 20
39 여름휴가를 맞이한 국내여행지 추천!! file anonymous 2017.07.14 33
38 파네라이 마니아 여러분~ 루미노르 1950 PCYC 컬렉션이 나왔데유~ file anonymous 2017.07.06 23
37 일상에서 발견하는 어렵지 않은 철학 file anonymous 2017.06.15 37
36 바쁜 현실 속에서 잠시 읽어 볼만한 책들 file anonymous 2017.05.29 33
35 # 보리야 햇살이 좋은데 또 방충망위에서 신선놀음 하고 있겠구냐옹 15:37pm file anonymous 2017.03.17 303
34 # 48시간이면 충분한 시간 아니오! file anonymous 2017.03.07 126
33 # 500원 짜리도......? file anonymous 2017.02.17 47
32 # 가전업계 홍보팀 힘내셔야 합니다! がんばってください! file anonymous 2017.02.15 477
31 mal neom shim 'Valentine Day' file anonymous 2017.02.14 323
30 # 패.피도 좋지만 '피부'가 썪었다면.. file anonymous 2017.02.03 218
29 # 된장녀만 탓 하지 말라 '명품'엔 장인정신이 있지않은가? file anonymous 2017.01.13 145
28 # 우리가 대세란다 'F O R M E' file anonymous 2017.01.12 411
27 연말, 최소한의 예의 file anonymous 2016.12.26 72
26 내가 이러려고 몽블랑 부티크 갔나~~ 자괴감 들고 괴로워~~ file anonymous 2016.12.22 49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