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셔리 = 벤츠, 그 중에서도 대중 럭셔리를 내세운 벤츠 더 뉴 S클래스 풀 공개

by 매립인사이드 posted Sep 12,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ns_01.jpg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는 새로운 디자인과 광범위한 혁신을 적용해 최고급 럭셔리 세단을 대표하는 존재로 탄생했다.

 

더 뉴 S-클래스는 6세대 S-클래스의 부분변경 모델로 2017년 상하이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한층 더 진화한 인텔리전트 드라이브 시스템, 새로운 파워트레인, 최고 수준의 안전 및 편의성을 제공하는 첨단 기능의 결합으로 출시 전부터 큰 기대를 모았다.

 

더 뉴 S-클래스는 현재까지 전 세계에서 총 400만 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세계적인 베스트셀링 럭셔리 세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더 뉴 S-클래스는 메르세데스-벤츠 플래그십 모델로서의 지위와 기술적 역량이 한층 더 강화되었다.

 

 

ns_02.jpg

 

 

ns_03.jpg

 

 

매끄러운 프로포션과 날렵한 라인이 강조된 외관 디자인은 세계 최고의 럭셔리 세단이라는 명성에 부합하는 위엄을 보여준다. 세 개의 트윈 루브르와 고광택의 블랙 색상으로 마감된 수직 스트립을 지닌 새로운 라디에이터 그릴과 더욱 커지고 낮아진 새 디자인의 프론트 범퍼와 공기 흡입구는 보다 대담하고, 세련된 전면을 완성했다.

 

새로운 디자인의 크리스탈-룩 리어 램프는 더 뉴 S-클래스의 뒷모습에 다이내믹한 이미지를 부여한다.

 

 

ns_04.jpg

 

 

ns_04_01.jpg

 

 

3개의 LED 광섬유로 디자인된 멀티빔LED(MULTIBEAM LED) 헤드램프는 멀리서도 한눈에 더 뉴 S-클래스임을 알 수 있게 해주는 독창적인 특징이다. 멀티빔 LED에 탑재된 4개의 컨트롤 유닛은 주행 상황에 맞는 최적의 조명을 1초에 100번 계산해 84개의 LED를 개별적으로 제어한다.

 

어댑티브 하이빔 어시스트 플러스(Adaptive Highbeam Assist Plus)는 주행 상황에 알맞게 상향등이 작동함으로써 야간 운전 시 전방 차량의 눈부심 없이 긴 시야를 확보해 주며, 울트라 레인지 하이빔(ULTRA RANGE High Beam)은 법이 허용하는 범위(유럽 기준) 내에서 최대 밝기의 빛을 비춰 650미터 이상 떨어진 거리도 1룩스 이상의 밝기로 비춰준다.

 

 

ns_05.jpg

 

ns_06.jpg

 

ns_07.jpg

 

ns_08.jpg

 

 

더 뉴 S-클래스의 인테리어는 최고급 소재와 최신 기술이 어우러져 외관과 절묘한 조화를 이룬다. 더 뉴 S-클래스에는 각각 12.3인치의 스크린으로 이루어진 두 개의 새로운 고해상도 디스플레이가 적용되었다. 하나의 글래스 커버를 공유하는 두 개의 디스플레이는 와이드 스크린 콕핏(wide-screen cockpit)을 구성하며, 이는 수평 지향적인 인테리어 디자인을 강조하는 중요한 요소이다.

 

 

ns_09.jpg

 

 

더 뉴 S-클래스의 스티어링 휠에는 터치 감응식 터치 컨트롤 버튼이 장착되어 있다. 터치 컨트롤은 스마트폰의 스크린처럼 살짝 미는 동작에도 기민하게 반응하며, 운전자가 스티어링 휠에서 손을 떼지 않고도 전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제어할 수 있게 해 준다.

 

이 밖에 더욱 향상된 링궈트로닉(LINGUATRONIC) 보이스 컨트롤 시스템은 최초로 한국어 인식을 지원하며 800여 개 이상의 음성 명령을 인식하여 실행할 수 있다.

 

 

ns_09_01.jpg

 

ns_10.jpg

 

ns_11.jpg

 

ns_12.jpg

 

ns_13.jpg

 

 

천연 가죽 소재와 세심한 디테일이 살아있는 고급스러운 실내 디자인은 64컬러로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앰비언스 라이팅(Ambience lighting)으로 더욱 강조된다. 앰비언스 라이팅은 LED 기술을 통해 에너지 효율을 최적화하였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완벽하고, 쾌적한 차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더 뉴 S-클래스는 유럽 알레르기 연구재단(ECARF)의 까다로운 인증을 획득했다. 더 뉴 S-클래스에 장착되는 수많은 내부 부품은 자동차가 생산되기 전 흡입 알레르겐에 대한 테스트를 진행하며,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가장 미세한 입자조차도 차량의 활성탄 필터에 의해 걸러진다.

 

 

 

ns_14.jpg

 

 

ns_15.jpg

 

 

ns_16.jpg

 

 

ns_17.jpg

 

 

ns_18.jpg

 

 

더 뉴 S-클래스는 우수한 성능과 효율성을 겸비한 새로운 파워트레인과 정교한 서스펜션 세팅을 통해 어떠한 주행 스타일에도 최적의 여유로운 성능을 발휘한다.

 

새로운 V8 바이터보 가솔린 엔진은 세계에서 가장 효율적인 V8 가솔린 엔진 중 하나로 S 560 4MATIC과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에 탑재된다. 기존 엔진(4,664cc)보다 배기량은 줄었지만(3,982cc) 효율성, 정숙성, 출력은 크게 향상되었다.

 

특히, 캠트로닉 밸브 조절 시스템과 정속 주행 중 8개 실린더 중 반만 사용하는 기술을 적용, 연비 효율성 부분을 크게 개선한 것이특징이다. 더 뉴 S 560 4MATIC 및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은 모두 최고 출력 469마력, 최대 토크71.4 kg.m의 폭발적인 성능을 자랑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역사상 가장 파워풀한 디젤 엔진으로 탄생한 새로운 직렬 6기통 디젤 엔진은 더 뉴 S 350 d 4MATIC과 더 뉴 S 400 d 4MATIC Long에 탑재된다. 캠트로닉 가변 밸브리프트 기술 최초 적용 등으로 연료 소모와 함께 배기가스 배출량을 감소시켰다. RDE(실도로주행배출시행법) 기준을 만족하는 엔진으로 유로6는 물론 보다 엄격해진 배출 제한 기준에 부합하는 차세대 엔진이다.

 

또, 알루미늄 실린더 엔진 블록과 나노 슬라이드 실린더 내부 코팅 기술의 조합으로 내구성 향상은 물론 마찰을 감소시켜 최상의 효율성을 발휘하도록 한다. 더 뉴 S 350 d 4MATIC에 탑재되는 엔진은 최고 출력 286마력, 최대 토크 61.2 kg.m를 내며, 더 뉴 S 400 d 4MATIC Long 에 탑재되는 엔진은 최대 출력340마력, 최대 토크71.4 kg.m의 강력한 성능를 발휘한다.

 

 

ns_19.jpg

 

 

더 뉴 S-클래스의 고객 인도는 9월 말부터 시작될 예정이며, 국내 판매 가격은 S 350 d 4MATIC 1억 4550만 원, S 400 d 4MATIC Long, S 450 Long 1억 6650만 원, S 450 4MATIC Long 1억 6850만 원, S 560 4MATIC Long 2억 150만 원, 르세데스-AMG S 63 4MATIC+ Long 2억 1850만 원, 메르세데스-AMG S 63 4MATIC+ Long 퍼포먼스 에디션 2억 5050만 원,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60 4MATIC 2억 4,350만 원이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